"수능 국어" 공부의 십계명 !

01

문학 개념, 문법, 고전 운문의 지식은 배워라.

02

모든 지식은 ‘배움' ⇒ '복습' ⇒ '체득' 의 3단계를 거쳐야 한다.

03

문제는 빨리 풀고, 피드백을 오래 하라.

04

피드백 해야 하는 것은 다음의 3가지다. 지문에서 정보 해석이 안된 부분, 헷갈렸던 선택지, 틀린 문제 이다.

05

피드백 후에 본인의 지식이 부족해서 틀렸다고 판단되는 문제는, 반드시 그 지식을 찾아 습득해라.

06

틀린 문제는 정답이 나오는 올바른 논리를 분석하고, 자신이 틀린 이유를 파악하고, 그 후 주기적(1~2 주에 한번 정도)으로 본다. 이 때 주의해야 할 것은 문제의 올바른 논리와 함께 자신이 틀린 이유-그 것이 실력이든, 실수이든-를 인식하려 노력해라.

07

당해 EBS 문학 작품은 반드시 숙지해라.

08

파트별 마스터키를 익혀라.

09

시험 성적에 일희일비하지 말고, 자신의 준비되어 가고 있음에 집중하라.

10

문제를 분석하는 것이 아니라, 문제를 통해 자기 자신을 분석해라.

교재 안내

공지 사항

  • 27
  • Dec

홈페이지 회원 가입 절차

2019-12-27

1. 정석국어 수강생만 가입이 가능합니다.

2. 홈페이지 상단 회원 가입 버튼을 클릭합니다.

3. 학생 성명, 학부모님 휴대폰 번호를 입력후, 휴대폰 인증 버튼을 클릭합니다.

4. 문자로 수신한 인증번호를 입력후, 회원 가입을 완료합니다.

5. 중도종강시에는 홈페이지에 로그인을 할 수 없습니다. 



  • 29
  • Dec

수업 동영상 시청과 승인 방법에 대한 안내

2021-12-29

1. 현장 수업에 출석하신 경우, 4주 동안 대성마이맥 홈페이지에서 복습 영상 시청이 가능합니다.

2. 학생의 대성마이맥 계정의 '수강중인 강좌'에서 시청이 가능합니다.


* 기타 문의 사항이나 문제가 있을 경우, 대표 번호 010-8138-9576로 문자 주시면 해결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31
  • Dec

FAQ 화작/언매 수업 문의

2020-12-31

Q.

수능국어가 화작과 언매로 선택과목이 되었는데 화작선택 학생들과 언매선택 학생들이 같이 들을텐데 수업에서 어떻게 진행하시나요?


A.

화작/언매 수업에 대한 현장 수업은 하지 않습니다. 문학과 비문학에 집중할 것입니다. 다만 매주 제공되는 피드백 교재에는 화작/언매 문제와 해설이 들어갈 예정입니다.

또 언매의 경우 작년 강의를 별도의 신청을 통해 수강할 수 있습니다. 구성은 작년 (2020년) 교재와 강의이며 연구소 혹은 각 학원 (대치 세정, 두각, 대전대치이강)에 문의한 후 교재비와 수강료를 납부하면 별도 동영상을 홈페이지를 통해 시청할 수 있습니다.

화작의 경우 현장과 작년 영상 모두 제공되지 않습니다.

정석국어 설명회 동영상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31
  • Dec

FAQ 이감 컨텐츠 관련 문의

2020-12-31

Q. 이감 콘텐츠를 병행한다고 하셨는데 과제로 내주시는 건가요? 아니면 받아서 개별적으로 푸는 건가요?


A.
파이널 8회 수업은 학생들이 이감 모의고사를 교실에서 직접 풀어야 하므로, 이때에는 이감교재를 모두 구입하여 준비하여야 합니다. 그러나, 파이널 전까지는 구입 희망자에 한해서, 자료로만 제공하고 수업시간에 활용하거나 숙제로 내지 않습니다. 시즌4 까지의 수업은 정석민 선생님의 커리와 컨텐츠로만 진행됩니다.
또한 시즌 4까지는 선택 신청이기에 온라인 질문을 받지 않습니다. 그 이후 파이널 수업은 이를 모든 수강생이 풀기에 그때부터 온라인/대면 질문 모두 받는다는 점 참고 부탁드립니다. (파이널 시즌 역시 간쓸개는 질문 받지 않습니다. '이감 모의고사'만 질문 받습니다.)
감사합니다.

    

최근 질문 질답

  • 27
  • Sep

이감 파이널 4차 27번 문제

2022-09-27 김현* (20907)

정석민 쌤 강의에서는 4번 선지가 틀렸다고 볼 수 있는 부분이 '봉선화가 진 것을 보고 느낀' 이 부분이라고 하셨는데, (가)를 보면 분명 화자가 잠을 청하기 위해 돌아누웠고 그때 한 여자가 꿈에서 홀연히 나타나 사례하고, 하직하는 듯한 모습을 화자가 본 것인데 웃는 듯 찡그리는 듯 한 모습을 하며 하직인사를 한 것은 화자 자신이 아니지 않나요? 그래서 저는 이를 근거로 4번을 선택했는데 오류가 있을까요?

  • 27
  • Sep

학습상담

2022-09-27 박수* (21368)

안녕하세요 작수 2등급 올해 69 3등급인 화작선택자입니다.


요새 제가 실모가 엉망이라 상담을 요청드립니다..

저의 경우 화작에서 10~15분을 사용하고 문학 18번으로 와서 34까지 차례대로 푸는데.. 문학에서 허비하는 시간이 너무 큽니다.. 30~35분 걸리고 기출분석도 다 했으며항상 틀리는 건 거의 없는데 산문에서 남들이 3~4분 내에 읽을 때 저는 7~8분이 걸립니다..

그리고 운문 6문제 세트를 마주하면 문제푸는데 7~9분이 걸립니다.. 

제가 산문을 이상하게 읽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약간만 이해 안 되도 다시 그문장을 훑고 한 문장 하나한 집중하며 읽다보니 시간 문제가 큰 것 같은데..

정석민쌤처럼 의문점이 생기면 사고하는데 독서읽듯이 모든 내용을 연결하려는 이상한 습관이 생긴 것 같아요..


조교님은 산문 읽는데 어느정도 걸리시고..

어떻게 읽어야 하는지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ㅠㅜ


아무튼 소요시간이 이렇다보니 독서를 오면 35분~30분 정도밖에 남지 않습니다..무조건 한 지문은 날릴 수밖에 없는 상황이죠..


제가 정석민쌤 독서 커리 따라가면서 문제를 풀면 틀리는 건 리트에서만 있고 평가원에선 거의 없는데..

문제는 또 독서도 남들 10분안에 푸는 걸 13~15분에 풉니다..

모든 문장에 매몰돼서 모든 문장을 이해 하려고 하다보니

난 이문장을 꿰뚫고 가겠어라는 마음이 너무 굳어져서서이해가 안 되면 다음으로 넘어가질 못 하는 습관이 생겼습니다.. 어떻게 해야할까요..하하..


아무튼 제게 30~35분이 남다보니..

독서론 풀고 26~31분 정도 남고 가나를 풀면 11~16분정도밖에 남질 않습니다.. 남은 시간이 이렇다 보니 남은 지문을 풀려고 하면 숨이 턱턱막혀서 풀질 못하겠더라고요..

보통 한지문만 날리고 두지문 풀긴하지만..

남은 두지문 중 지문은 다 읽고 문제는 두개까지 날린 적도 있습니다.. 하.. 전 도대체 무슨 공부를 해야하는 걸까요?

9평까지도 실모를 푼 적 없고 저번주부터 오늘까지 총2회 풀어봤습니다..

저에게 알맞은 처방 부탁드립니다..


요약하자면

1. 조교님의 산문 읽는 소요시간과 읽는 팁..? 이 궁금합니다.

2. 독서 문장마다 매몰되지 않고 실전적으로 읽는 방법이 궁금합니다.

3.이건 추가로.. 화작 같은 경우는 속독으로 읽고 찾아가는 형태로 푸는 게 맞을지 궁금합니다.


그리고 앞으로 2일 1실하고 격일로 평가원 독서기출 한세트씩 풀면서 혼자 분석하고 비이유 강의도 듣는 식으로 하려는데 어떤가요?..

  • 27
  • Sep

정석 주간지 30주차 p4

2022-09-27 명다* (21333)

1) 2문단 첫번째 문장에 ‘정의의 개념을 배제하는 결과를 초래한다는 것이다’에서 정의의 개념이라는게 ‘공리주의’의 정의를 말하는건가요?


2) 2번 문제 밑에 Q문제 풀때 제가 했던 생각인데, 틀린 부분이 어디인지 알려주세요!

먼저, ‘반’공리주의 이기때문에 공리주의랑 완전 반대로 생각할 것이다 = 결과 고려하지 않고, 그에 따른 행복의 양도 고려 x = 자신이 선택한 결과가 지문에 나온 것 처럼 ‘유혈사태’를 야기해도 선택할 것이다

-> 최대 행복을 산출하지 않는 선택을 할 것이다 

-> 진실 증언하면, 갈등을 더 악화시키고 유혈 사태까지 야기할 수 있기에 진실을 증언하는걸 선택할 것이다

-> 5번 선택


  • 26
  • Sep

학습 상담

2022-09-26 홍진* (20894)

비문학에서 배경지식에 대해 질문드려요 여러 분야의 글들을 접하게 되면서 알게 되는 배경지식들이 때로는 시험에서 비슷한 주제의 글을 만났을떄 도움이 될때가 있는 반면 때로는  독이 될 때도 있어서요 실제로 이번 9모때 유류분 지문에서도,이감 지문에서도 도움이 되었던 때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배경지식을 믿고 글을 평소보다 속도를 내서 읽다가 어떤 정보를 놓치는등, 혹은 글을 읽다가 반대로 제가 알던 배경지식이 틀려 머릿속에서 혼란이 오는 경우도 있습니다 조교 선생님들도 수많은 글을 읽고 쌓아져 가는 배경지식들을 시험에서 비슷한 제제의 글을 맞닥뜨렸을때 어떻게 사용하셨는지 궁금해요